Child pages
  • play framework으로 사이트를 개편하다.
Skip to end of metadata
Go to start of metadata

우연히 JCO 컨퍼런스에서 수원이가 JCO 2011에서 MongoDB with Play 라는 제목으로 발표합니다. 글에서 보는 바와 같이 Play framework를 주제로 발표하는 것을 봤다. 이 주제를 보면서 한 때 무심코 넘겨 버렸던 Play Framework를 다시 한번 살펴봐야겠다는 생각을 했다. 회사 업무 또한 5월 말이 지난 6월 초부터 약간의 여유가 생겨 Play Framework를 집중적으로 살펴볼 수 있는 기회가 생겼다. 먼저 Play Framework에서 제공하는 Tutorial이 너무 잘 되어 있어 Step by Step으로 이 예제를 따라하기 시작했다. Play Framework을 사용하면 할 수록 이 프레임워크의 매력에 빠져들게 되었다. 그러던 차에 Play Framework이 Google App Engine을 지원한다는 것을 알고 기존에 개발했던 이 사이트를 Play Framework 기반으로 변경하는 작업을 시도했다.

새로운 개발 환경으로 변환하는 작업은 생각보다 어렵지 않았다. Play Framework이 워낙 단순한 구조이기 때문에 쉽게 파악할 수 있었으며, View 영역 또한 기존의 Freemarker와 크게 다르지 않아 쉽게 변환할 수 있었다. Play Framework을 사용하면서 느낀 점은 자바 기반의 개발이 너무 재미있었다는 것이다. 기존에는 너무 많은 설정 때문에 초반 개발 환경을 세팅할 때 무수히 많은 삽질을 했던 경험이 있는데 Play는 이 같은 설정이 너무 단순해 많은 시간을 낭비하지 않았다.

앞으로 내가 최초 계획했던 SLiPP.net을 만들어 가는데 좀 더 쉽게 접근할 수 있을 듯하다.

  • No labels